default_setNet1_2

고창군청 각 부서 지역문화유산 지킴이 나섰다

기사승인 2020.03.27  08:09:16

공유
default_news_ad1
   
   

고창군 상하수도사업소와 성송면 자율방범대가 든든한 지역 문화유산 지킴이로 적극적인 활동을 펼치고 있다.

고창군 상하수도사업소 직원들이 지난 24일 고창 만동 유적에서 문화재 훼손여부를 점검하고 주변 쓰레기를 줍는 등 ‘내고장 문화유산 지킴이’ 활동을 펼쳤다.

만동유적은 삼국시대 마한과 관련된 분묘다. 매장주체부의 축조나 매장된 옹관의 양상, 출토유물의 다양성 등 마한시대 지역사를 살필 수 있는 중요한 유적이다.

성송면 자율방범대(대장 김병수)도 무송리석불좌상 입구부터 산 정상까지 각종 쓰레기를 수거하고, 차량통행에 지장을 주는 나뭇가지들을 제거했다.

참가자들은 “내고장의 역사와 문화를 손수 보호하고 가꾸는 활동은 언제나 뿌듯하다”며 “꼭 내 손으로 지킨 문화유산을 다음 세대에게 직접 물려주고 싶다”고 말했다.

이대성 기자 sns2200@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전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