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군산대 박물관, 사진전 ‘캠퍼스 청춘비전’

기사승인 2020.10.14  09:08:32

공유
default_news_ad1
   
   

군산대학교 박물관이 코로나19로 휴관하였던 전시실 문을 활짝 열었다.

2020년 상반기에 진행된 전시작가 공모전을 통해 선정된 2팀의 전시를 기획한 것으로, 전시회는 12월까지 순차적으로 진행된다.

이 중 첫 번째 전시로 군산대학교 김수관 명예교수의 사진전 ‘캠퍼스 청춘비전’이 열리고 있다.

1990년대부터 군산대학교 캠퍼스 곳곳을 누비던 청춘들의 열정과 낭만, 우정이 카메라에 고스란히 담겨있다.

1990년대는 흑백사진을, 2000년대는 컬러사진을 통해 같은 공간 속 다른 두 시대를 재미있게 표현하여 눈길을 끈다.

또한 전시 공간 한 켠에는 카메라를 통해 지금의 나를 돌아볼 수 있는 포토존 ‘나는 청춘이다’가 마련되어 좋은 추억거리를 선사한다.

박물관은 관람 시간 내 발열 및 안내 요원을 배치하고, 1회 관람 인원을 10인 이내로 제한하는 등 사회적 거리두기와 방역을 최우선으로 하여 운영되고 있다.

전시는 2020년 10월 6일부터 11월 6일까지 개최된다.

한편 작가 김수관은 군산대학교 사회과학대학장을 역임하였고, 현재 군산대학교 명예교수이다.

2007년 이탈리아 베니스 국제사진전 입상, 2008년 미국 “Photographer’s Forum” 국제전 Finalist 수상 실적이 있고, 저서로는 “사진으로 보는 군산 100년”, “이야기가 있는 사진”, “스토리텔링의 보물섬”, “캠퍼스 청춘비전” 등이 있다.

이대성 기자 sns2200@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전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