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권익현 부안군수, 백산면 부추 재배농장 현장행정

기사승인 2020.10.16  11:18:07

공유
default_news_ad1
   
▲ 권익현 부안군수, 백산면 부추 재배농장 현장행정
권익현 부안군수는 16일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과의 열린 소통을 위한 현장행정 일환으로 백산면 이소정씨의 부추 재배농장을 찾아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농가를 격려했다.

이소정씨는 지난 2016년부터 감자와 수박을 재배하던 것은 보다 소득이 높은 부추로 작목을 전환해 지난 4월부터 생산하며 지역농업을 선도하고 있다.

이소정씨는 “현재 부추 하우스를 8동 경작하고 있는데 향후 3동을 추가로 경작하려고 계획하고 있다”며 “수확량 증가에 따라 고수익을 기대할 수 있는 부안형 푸드플랜에 참여하고 싶다“고 밝히면서 포장박스 지원 등을 건의했다.

권익현 군수는 “희망이 있는 농업·농촌을 육성하기 위한 해결책은 항상 현장에 있고 농가와의 소통을 통해 찾을 수 있다”며 “지속적인 소통행정을 통해 농가소득을 높일 수 있는 지원방안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문양수 기자 news2200@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전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