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안군, 전북도 지방세 연구과제 발표대회 2년 연속 우수상 수상

기사승인 2020.10.16  11:23:37

공유
default_news_ad1

- 김소진 주무관 ‘미술품 과세로 조세평등주의를 완성하다’ 발표

   
▲ 부안군, 전북도 지방세 연구과제 발표대회 2년 연속 우수상 수상
부안군은 지난 14일 전북도와 한국지방세연구원이 개최한 2020년 지방세 업무 연찬회에서 진행된 전북도 지방세 연구과제 발표대회에서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연찬회는 전북지역 시군이 세정운영과 제도개선 분야의 연구과제를 발표해 경제·사회 여건변화에 맞는 신세원 발굴 및 제도운영에서 나타난 문제점에 대한 개선과제, 체납액 징수기법 등의 우수사례를 공유하는 자리로 해마다 개최되고 있다.

연찬회는 코로나19 여파로 규모를 대폭 축소에 도·시군 지방세 담당공무원과 유관기관 관계자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사전 1차 서류심사를 통과한 6개 시군에서 주제발표를 했으며 재정분권 등 새로운 재정수요 변화에 대한 지방세 대응 및 지방세 확충방안과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토론하는 순으로 진행됐다.

군에서는 재무과 김소진 주무관이 ‘미술품 과세로 조세평등주의를 완성하다’라는 주제로 발표했으며 과제내용의 전달력과 토론대응력, 청중관심도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영흔 재무과장은 “앞으로도 끊임없는 연구와 지속적인 연찬을 통해 지방세 담당공무원의 전문성을 높이고 자주재원을 지속적으로 확충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문양수 기자 news2200@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전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