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진안군, 20년 기본형 공익직불금 100억원 지급

기사승인 2020.11.27  11:10:26

공유
default_news_ad1

- ‘19년 대비 2배 증액되어 지급

   
▲ 진안군, 20년 기본형 공익직불금 100억원 지급
진안군은 기존 쌀직불금과 밭고정, 조건불리직불금을 통합한 ‘기본형 공익직불금’ 대상자를 확정하고 직불금을 지급에 나선다고 27일 밝혔다.

직불금은 5,427농가에게 100억원이 지원되며 2차에 걸쳐 12월 중 지급 완료한다.

기본형 공익직불금은 소규모 농가에 연 120만월 지급하는 ‘소농직불금’과 면적에 따라 역진적 단가를 적용하는 ‘면적직불금’으로 구성 된다.

특히 직불금 개편에 따라 지급 단가가 오른 만큼 농업인들의 공익적 기능 강화를 위해 준수 사항을 이행해야 하며 미 이행시 지급금액의 10%가 감액되니 유의해야 한다.

준수 사항으로는 환경보호, 생태계보전, 마을공동체 활성화, 먹거리안전, 영농활동준수 등 5개 분야 17개 사항이다.

다만, 영농폐기물의 적정처리, 마을공동체 공동활동 실시, 영농기록 작성 및 보관에 대해서는 농업현장의 여건을 고려해 단계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전춘성 진안군수는 “올해 코로나 19와 잇따른 태풍 피해로 영농자금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농가들에게 이번에 지급하는 공익직불금이 많은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용근 기자 news22001@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전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