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익산시, 부가가치세 2억7천만원 환급

기사승인 2021.02.26  09:35:43

공유
default_news_ad1

- 2013년부터 누적 47억원 환급

   
▲ 익산시청
익산시가 부가가치세 환급 대상 사업 조사를 실시해 약 2억7천만원을 환급받으며 지방재정 확충에 기여했다.

시는 분기마다 부가가치세 환급 대상 사업인 부동산임대업, 스포츠시설 운영업 등 19개의 사업에 대해 모든 지출서류를 확인하며 환급대상을 발굴해왔다.

그 결과 지난 2013년부터 현재까지 시설 조성·운영과 관련해 부가가치세 누적 47억원을 환급받는 쾌거를 이뤘다.

‘부가가치세 환급대상’ 사업은 부동산임대업 등 과세 사업을 운영하는 사업자가 자기 사업에 투자한 비용이 있을 때 그 비용의 10%를 매입세액에서 돌려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속해서 부가가치세 환급대상 사업을 발굴하고 체계적인 부가가치세 신고·납부 시스템을 갖춰 지속적인 시 재정 확충에 노력을 기울일 것이다”며 “환급받은 부가가치세는 시민의 복리증진과 지역발전을 위한 소중한 재원으로 사용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신상철 기자 sinscastle@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전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